교육

동래구, 부산시교육청․동래교육지원청과 ‘동래 다행복교육지구 운영’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국제수사일보 김종화 기자 | 부산 동래구는 14일 부산시 교육청 회의실에서 부산시교육청․동래교육지원청과‘2022 동래 다행복교육지구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다행복교육지구란 지자체와 교육청이 협약을 통해 지역교육공동체를 만들고, 지역사회와 학교가 공동으로 각종 교육사업을 추진하는 지역을 말한다.


이번 협약으로 ‘동래 다행복교육지구’는 2023년 12월까지 2년간 부산시 교육청과 공동으로 예산을 투입해 사업을 운영하며, 이후 종합평가 결과 등에 따라 2년간 협약을 연장하게 된다.


올해 주요사업은 △민ㆍ관ㆍ학 협의체 구성, 우리동네 마을교사 양성 등 지역협력 교육 인프라 구축 △다행복 공감학교, 동래 학생네트워크 등 학교문화 혁신 지원 △학교 문화예술 지원, 다행복 토요학교, 국제교류 문화아카데미 등 지역특화 교육브랜드 창출로 모두 3개 과제 25개 사업을 추진한다. 구는 교육청과 함께 6억 57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하게 된다.


김우룡 구청장은 “동래구는 문화교육 특구이자 평생학습도시로서 인재 양성과 보편적 교육복지 확대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해 왔으며 이러한 점이 다행복교육 지구를 운영하는데 큰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학교와 지역사회가 한마음으로 협력하는 매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우리 아이들이 교육의 주체이자 건강한 시민으로 성장하고 발전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기획재정부, 국제신용평가사 무디스(Moody's), 우리나라 국가신용등급을 Aa2(안정적)로 유지
 국제수사일보 윤희숙 기자 | 한국의 신용등급과 전망(Aa2, 안정적)은 다변화된 경제구조 및 높은 경쟁력 등을 바탕으로 한 한국경제의 견고한 성장 전망, 고령화 등 중장기 리스크에 대한 제도적 대응역량 등을 반영한 결과다. 올해 한국경제는 세계경기 둔화 및 우크라이나 사태 등에 따른 에너지 가격 상승 속에서도 반도체 호조 및 민간소비 회복 등으로 2.7%의 완만한 성장할 전망이다. 장기적으로는 우수한 혁신 역량・경쟁력, 한국형 뉴딜 등 디지털・그린 경제로의 전환 노력 등이 고령화・가계부채 등 잠재성장률 저하요인을 상쇄하며 향후 수년간 2%대 성장을 지속할 것으로 평가됐다. 국가채무는 높은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되며, 향후 포용성장(inclusive growth)・고령화 대응을 위해 팬데믹 긴급 지원조치 종료 이후에도 확장재정 기조는 지속될 가능성이 있다. 다만, 재정부담은 관리가능한 수준일 전망으로, 여타 선진국 대비 우리나라 국가채무비율은 낮은 수준이며, 향후 재정준칙 시행은 부채의 지속가능성(debt sustainability)을 뒷받침하는 요인이다. 한국의 지정학적 리스크는 단기간 내 발생 가능성이 낮으나 지속적인 등급부담 요

핫이슈

더보기

한국기독교기념관, "꿈꾸는사람들" 과 포괄적 사업협력 MOU 체결

 국제수사일보 김종화 기자 | “한국기독교기념관”과 “KB소프트뱅크”는 자산개발 및 자산운영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꿈꾸는사람들”과 포괄적 사업협력과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MOU로 “꿈꾸는사람들”은 충남 천안시에 소재한 한국기독교기념관 테마파크 사업에서 자금펀딩, 사업기획, 분양마케팅등 공동 연구를 통하여 한국기독교기념관 사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꿈꾸는사람들”은 한국기독교기념관의 회원을 대상으로 여행, 레저, 힐링, 쇼핑, 의료, 상조, 복지등 다양한 회원제사업을 준비 중이며, “한국기독교기념관” 멤버십 사업을 공동으로 협업 추진 중이다. 2025년이면 우리 사회는 약 20% 인구가 65세 이상인 초고령사회로 접어든다. “한국기독교기념관”과 “KB소프트뱅크”는 이에 대한 일환으로 천안에 세계 유례없는 초대형 기독교전문 테마파크와 부활의 집 등 추모관과 투기성이 배제된 건전한 NFT 사업을 함께 추진하고 있어 “꿈꾸는사람들”의 기획, 마케팅 노하우가 함께 더해지면 높은 시너지를 일으킬 것이란 전망이다.   이번 포괄적 파트너십 구축으로 인해 한국기독교기념관 황학구이사장은 “이번 프로젝트가 갖는 큰 의미는 기존 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