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경북도, 아날로그+디지털 전통시장 만들어 가다.

7. 19 ~ 8. 5일까지, 전통시장 온라인 마케팅 공모 추진

 

국제수사일보 윤희숙 기자 | 경상북도와 이달 19일부터 내달 5일까지 경상북도경제진흥원과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전통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전통시장 온라인 마케팅, 고향시장 행복어울림마당’공모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은 고물가, 고금리 등에 따른 민생경제 회복과 유통구조가 비대면 형태로 바뀌면서 전통시장 디지털 전환이 시급한 상황에서 전통시장의 새로운 변화와 활력을 위해 마련됐다.


고향시장 행복어울림마당 공모사업은 도내 전통시장을 대상으로 소규모 공연, 야시장 지원, 명절맞이 특판 행사 등을 지원한다.


도내 18개 시장을 선정해 시장 당 1000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 전통시장 온라인 마케팅 사업은 지난해 네이버쇼핑에 개설한 ‘경북 전통시장 특별관’에 입점한 12개 시장을 대상으로 라이브커머스와 장보기를 지원한다.


또 25개 점포를 선정해 할인쿠폰, 택배지원과 함께 홍보를 병행할 예정이다.


공모를 희망하는 전통시장(상인)은 사업신청서와 계획서를 내달 5일까지 경상북도경제진흥원에 우편, 방문 또는 온라인으로 신청해야 한다.


선정은 1차 서류심사와 2차 심의위원회를 거쳐 결정되며, 최종 결과는 8월 중 경상북도경제진흥원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영석 경북도 일자리경제실장은 “이제는 전통시장도 온라인 진출을 통해 새로운 판로를 개척하고 차별화된 마케팅 전략을 세워야 한다”며“이번 공모사업에 많은 전통시장들이 참여해 어려워진 지역경제를 살리고 새로운 변화의 계기로 삼았으면 한다”고 전했다.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

수원특례시, 수원시립교향악단 주측으로 마련한 ’시민과 함께 파크콘서트‘ 22일 개최

 국제수사일보 최태문 기자 | 민선 8기 출범을 맞아 수원특례시가 ‘시민과 함께하는 파크콘서트’를 22일 오후 7시부터 수원제1야외음악당에서 개최한다. 팔달구 인계동에 위치한 제1야외음악당 잔디밭 어디든 돗자리를 깔고 편안하게 무료로 관람 가능하다. 수원시립교향악단(시립교향악단 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 최희준)의 교향곡 연주회를 주축으로 ▲ 박지형의 감미로운 클래식 기타연주, ▲ PMC프로덕션(대표 송승환)소속 팀의 난타 공연, ▲돋보적인 여성보컬그룹 빅마마, ▲국악퓨전밴드 청류, ▲굿윌희망합창단(슈퍼스타)이 공연무대에서 관객들에게 무더위의 열기를 이완시켜 줄 감동과 짜릿함을 선사하기로 했다. 공연의 진행을 맡을 MC로는 수원이 낳은, 수원 토박이 국민 개그맨 박휘순, MC 하지영이 진행을 맡기로 했다. 행사 공연 기획을 맡은 수원특례시 예술팀장 신소영은 “음향, 영상, 조명, 중계, 무대, 임대, 비품 구입, 용역 등 총 3000여만 원을 들여 시민을 위한 행사를 기획하여 준비했고, 10,000여 명이 관람 가능한 야외 잔디밭에 많은 시민들이 와서 관람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내길 바란란다”며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어서 7월